독일어 배우기에 관심이 있으시면 먼저 한국에서 적어도  B1까지 배우고 독일에서 심화과정에 다닐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. 독일에 간다고 독일어가 갑자기 잘 들리는 것은 아닙니다. 여기서 배운만큼 독일어가 들리고 이해하게 되고 독일어가 두렵지 않게 됩니다. 독일 현지에서 독일어를 독일어로 배우는 것은 비용도 만만치 않지만 현지 적응을 더욱 어렵게 할 수 있습니다. 적어도 1년 이상의 여유를 두고 천천히 독일어를 배우기 시작하십시오. 단기간에 독일어를 마스터한 뒤 대학에 들어가 수업을 듣고 논문을 쓰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.

Goethe-Institut

주한독일문화원

주한독일문화원은 서울, 부산, 대전, 대구 그리고 광주에 자리하고 있습니다. 이곳에서는 연중 내내 다양한 과정의 독일어 수업을 제공되고 있습니다. 또한 대학 입학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독일어 테스트도 받으실 수 있습니다. (Start Deutsch 1, 2, A1, A2, B1, B2, C1 등...)

상세정보 : goethe.de